폭락한 주식 물타기한다는 동학개미에게 전문가가 날린 일침

주식으로 높은 수익률을 거두리란 기대가 어려운 요즘, 오히려 ‘위기가 기회’라며 빚투(빚내서 투자)에 나선 이들도 적지 않다. 이처럼 동학 개미들의 근심이 점점 더해져만 가는 요즘, 현재 증시에 대한 전문가들의 의견에 대해 알아본다.

‘생각보다 적다’ 불황일수록 대박난다는 로또 판매점의 연매출 수준

코로나19가 불어닥친 이후 자영업자들의 시름은 가실 줄 모르고 있는 가운데 금요일 퇴근시간만 되면 가게 밖으로 100m가 넘는 줄이 길에 늘어선 가게가 있다. 불황도 비껴간 이 가게의 정체는 바로 복권 판매점이다. 그렇다면 일확천금을 꿈꾸는 이들에게 복권을 건네주는 판매 주인은 얼마간의 수입을 거둬들일까? 복권 판매점 운영에 관한 흥미로운 사실들을 알아본다.

5조 배당 뿌린 삼성전자의 지급액 4위 이부진·3위 이재용…1위는?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배당수익률이 높은 50개 종목으로 구성된 ‘코스피고배당50 지수’의 지난 8월 한 달 일평균 거래대금이 무려 2조 7618억 원으로 집계됐다. 이처럼 배당주에 대한 동학개미들의 관심이 높아져 만 가는 가운데 올해 상반기 배당액 관련 통계자료가 공개돼 투자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올해 상반기 국내에서 가장 많은 배당금을 받은 이는 누구일까?

‘쪼개기? 합치기?’ 맞벌이 신혼부부의 통장 관리는 이렇게 해야합니다.

제로금리에 머물러 있는 현 상황에서 부부가 모두 돈을 번다고 하더라도 노후를 대비해 충분한 자금을 모으기란 여긴 힘든 일이 아니다. 전문가들은 이럴 때일수록 철저한 관리를 통해 일찍이 제대로 된 재테크 습관을 들여놓아야 된다고 입을 모은다. 그렇다면 자산관리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신혼부부들의 재테크 방법은 무엇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