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려 311억 원” 전국에서 가장 비싼 단독주택 1위, 주인은 바로…

공시가격이 가장 비싼 집에는 누가 살까? 국토교통부 조사 결과 비싼 집의 주인은 바로 신세계그룹 이명희 회장이었다.

올해 표준 단독주택 24만 가구 가운데 공시가격이 가장 비싼 집으로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있는 신세계그룹 이명희 회장의 집으로 조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