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은 되는데 백종원은 안되는 ‘이것’…논란 폭발했다

일명 ‘박재범 소주’로 불리는 원소주가 출시되자마자 선풍적인 인기를 끈 가운데, 일각에서는 이 같은 전통주의 온라인 판매 기준이 모호하다며 논란을 제기하고 있다. 논란의 쟁점이 된 것은 다름 아닌 ‘박재범의 원소주’와 ‘백종원의 백걸리’였다.

故강수연이 소유하고 있던 수백억원짜리 압구정 빌딩 시세차익

배우 강수연이 56세의 이른 나이로 별세한 가운데, 그가 생전 매입한 부동산 시세 및 재산 상속까지 함께 화제가 되고 있다. 故 강수연은 지난 5월 5일 뇌출혈로 쓰러져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후송되었으나 7일 세상을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