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억 펜트하우스 매입’ 유재석 제쳤다는 아이돌의 재력 수준

유재석과 아이유 등 유명인들을 제치고 부캐 수익 1위로 우뚝 올라선 아스트로 차은우의 재산에 대해 많은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작년 9월에 45억 가량의 펜트하우스를 매입했다고 전해지기도 했는데 관련 내용이 궁금하다면 기사를 통해 확인해보자.

GTX 들어선다는 아이유의 46억짜리 과천 건물의 놀라운 현재 시세

아이유는 바쁜 일정 중에도 기부 천사로서의 선행도 잊지 않고 어린이날을 기념해 한부모·조손가정 아동 및 청소년들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으며 과천 등 지역사회에도 기부를 잊지 않았다. 아이유는 과천 건물 매입 과정에서 투기 의혹을 받은 적 있다.

‘2년 만에 매출 500억’ 아이유 운동화로 이름 날린 브랜드의 몰락

창업 첫해만에 매출 100억을 돌파하고 사업을 개시한지 2년 만에 연 매출 500억 원을 달성한 브랜드가 있다. 성공한 청년창업가로서 대중강연에 멘토로 등장하기도 했던 사업주는 사업을 펼친지 채 3년을 채우지 못하고 고개를 숙이게 된다. 내로라하는 톱스타들을 광고모델로 내세워 10대들의 필수템으로 자리 잡기도 했던 이 브랜드가 몰락의 길을 걷게 된 사연에 대해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