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조 원 쾌척하고 전 세계 부호에서 빠진다는 세계적인 재벌

1995년부터 현재까지 전 세계 부호 순위권에 항상 이름을 올리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가 200억 달러(한화 약 26조 원)를 기부하겠다고 밝히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에 기부하겠다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