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자영업자·회사원이 보험료 청구서 보면서 내뱉는 공통된 한마디

정부가 내년부터 고용보험 보험료를 인상하기로 결정하면서 곳곳에서 억울하다는 목소리가 터져 나오고 있다. 직장인과 자영업자들에게 인상된 청구서를 내밀기 전, 그간 수차례 지적을 받아온 실업급여 지출부터 제대로 관리했어야 한다는 것인데, ‘월급 대신 실업급여’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심각한 부정수급 문제에 대해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