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망했다고요?” 6000억 매출 대박 친 정용진이 계획한 신사업

신세계 부회장 정용진은 현재 노브랜드를 필두로 신세계 몸집 불리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 최근엔 ‘가성비 버거’콘셉트로 대박 난 노브랜드버거 다음으로 준비 중인 사업이 언론에 공개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는데, 평소 정 부회장이 애착을 갖는 사업 중 하나로 알려진 노브랜드가 버거에 이어 어떤 사업으로 대중에게 선보일지에 대해 한 번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