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앵커→국회의원’ 엘리트 코스만 골라 밟은 여성의 남편은요

대선으로부터 22일 만에 치러진 6·1 지방선거에서 국민의힘이 압승을 거뒀지만 ‘윤석열의 대변인’이자 경기도지사 후보였던 김은혜가 패배하면서 윤석열 대통령이 자존심을 구긴 모양새다. 이런 가운데 김은혜와 그의 남편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