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복 벗고 나왔더니 재산이 5억 원 늘었습니다”

윤석열 정부의 첫 재산 공개가 진행됐다. 윤석열 대통령의 재산은 총 76억 3,999만 원으로 검찰총장 사퇴 후 5억 원 가량 증가했다. 재산의 대부분은 김건희 여사의 소유였다. 내역에 따르면 김건희 여사 보유 예금만 50억으로 2억원 가량이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