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당 50만 원” 일용직이라고 무시했다가 큰코다친다는 직업들은

모든 직업에 귀천이 어디에 있겠냐만 대한민국에는 엄연하게도 귀천 인식이 존재한다. 정장을 차려입고 높은 빌딩의 사무실에 앉아 키보드들 두드리면 최고인 줄 안다. 공사장에서 땀 흘려가며 일하는 일용직들을 ‘돈 못 버는 직업’이라고 무시하는 경우가 많다.

단 2가지 재료로 만들 수 있다는 김치볶음치즈전 레시피

집에 차가운 김치볶음밥이 냉장고에서 울고 있다면 세상에서 제일 간단한 김볶치즈전 도전! 김치볶음밥 + 치즈는 진리죠?! 이 두재료는 그냥 먹어도 너무나 맛있지만 남은 밥 꾹꾹 눌러, 밥전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치즈볶음밥전으로 먹어도 세상 맛있어요.

“우체국 집배원도 쉬는데…이렇게까지 일해야 하나요?”

지난달 기록적인 폭우에 이어 최근 역대급 태풍인 힌남노까지 한반도를 강타하면서 배달 라이더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라이더들은 우정사업본부처럼 배달 앱들이 태풍에 대한 운행 여부 등을 사전에 결정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숙명의 라이벌’이었던 삼성전자와 LG전자, 지금은…

‘숙명의 라이벌’로 불리는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또다시 대결에 나섰다. 두 회사가 내놓은 ‘게이밍 모니터‧TV’를 두고 말이다. 심지어 국내가 아닌 장외 대결을 벌이고 있다. 독일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에서다. 어떤 내용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