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5월 식을 올린 새신부 A 씨는 남편과 각자 모아둔 돈 2500만원 씩 총 5000만원의 자본금을 가지고 창업시장에 뛰어들었는데요. A 씨가 선택한 창업아이템은 바로 무인 커피 매장입니다. A 씨는 “처음부터 무인매장을 운영할 생각은 없었는데 최저임금이 또 오른다는 기사를 보고 마음을 돌렸다”라며 “기게도 잘 관리만 하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적은 자본금으로 시작할 수 있는 최고의 창업아이템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는데요. 최근 부업을 희망하는 창업 꿈나무들 사이에서 독보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무인 매장에 대해 한 번 알아보겠습니다.



최근 신혼부부주부직장인들 사이에서 부업 개념으로 무인매장이 뜨고 있는데요퇴근 후 1시간만 내면 전반적인 매장관리를 충분히 할 수 있는데다 최근 코로나19로 증가한 비대면 쇼핑 트랜드에 부합한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무인창업열풍은 창업박람회에서도 여실히 드러나는데요지난 1일 서울 강남 코엑스몰에서 열린 제50회 ‘IFS 프랜차이즈 서울에서는 무인 운영매장에 창업 꿈나무들의 이목이 쏠렸습니다이번 박람회에서는 편의점빨래방아이스크림할인점스터디카페 등 다양한 무인 창업 관련 브랜드들이 대거 참석했는데요.


박람회에 참석한 직장인 윤 씨는 내 집 마련을 위해선 한 개의 직업으론 안 되겠다는 생각에 부업을 해보기로 했다라며 직장에 있는 동안에도 운영할 수 있고 비교적 관리가 힘들지 않을 것 같은 무인 빨래방 창업을 생각 중이다라고 밝혔습니다.

무인창업열풍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데요. 지난 2010년 중반 최저임금이 급등하면서 인건비를 절감할 수 있는 무인창업이 인기를 끈 바 있습니다. 당시 인기 아이템은 단연 코인노래방과 인형뽑기방이었죠. 그러나 인형뽑기방은 반짝인기에 그쳤고, 코인노래방은 코로나19사태로 직격탄을 맞아 맥을 못 추고 있는데요.

그렇다보니 최근 들어서는 이 같은 단점을 극복한 생활밀착형 소매업 위주의 무인 창업 아이템이 뜨고 있습니다대표적인 아이템으로는 편의점, 테이크아웃전용 커피숍빨래방아이스크림수입 과자 전문점 등을 꼽을 수 있는데요매장 내 체류시간이 짧고 유행을 타지 않는 꾸준한 수요가 있다는 게 공통점으로 꼽힙니다.

이 가운데서도 무인 아이스크림 매장은 무인창업을 희망하는 사람들에게 특히 사랑을 받아 레드오션이 된 지 오래인데요아이스크림 제조업체 추산에 의하면전국에 있는 아이스크림 무인 매장의 수는 20181800, 2019년 2200개로 꾸준히 증가하다 2020년엔 3600개로 무려 63% 급등했는데요올해는 4000여개에 육박했을 것으로 업계는 추정하고 있습니다.


전국에 6백 개가 넘는 가맹점이 있는 아이스크림 프랜차이즈 대표 씨는 매장을 운영하면서 요구되는 특별한 기술도 없을뿐더러 이틀에 한 번꼴로 매장에 들러 간단한 관리만 해주면 돼서 부업으로 하기 제격이라며 실제로 가맹 문의를 해오는 사람 대부분이 본업은 따로 있고 부업 형태로 매장을 운영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말했는데요.

무인 아이스크림 매장의 초기 자본금은 전기세와 임대료 등을 제외하고 평균 2300만원 수준인데요. 10평가량의 공간에 냉동고 5~6개가량 들여놓고 운영하는 형식으로 마진율은 30% 안팎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 다른 무인 아이스크림 프랜차이즈 관계자는 ·여름 성수기 한 달 평균 매출은 200만원 안팎이다라며 아이스크림은 본사 영업사원이 채워주기 때문에 점주는 매장 청소추가 발주 정도만 하루 1시간 정도 시간을 내 해주면 된다라고 밝혔습니다.


또 다른 대표적인 무인 창업 아이템은 무인 코인빨래방인데요국내 세탁 프랜차이즈 1위 기업인 크린토피아는 전국에 215개에 달하는 무인빨래방을 운영 중에 있습니다.

크린토피아 측은 세탁기와 건조기 각 3대 값이 포함된 8800만원 가량을 초기 창업비용으로 제시하는데요창업으로 기대할 수 있는 월 예상 순이익은 200만원 수준이라고 합니다.


무인빨래방 프랜차이즈 관계자는 가정용 건조기는 시간도 오래 걸리고 전기세도 많이 나가서 부피가 큰 침구류를 가져오는 소비자들이 꾸준히 늘고 있다라며 자취하는 이들 가운데선 생활빨래도 무인 빨래방에서 해결하는 경우도 있어 일정 수준의 꾸준한 수익을 거둬 올릴 수 있는 게 장점이다라고 말했는데요.

전문가들은 무인창업 열풍이 당분간 식지 않으리라고 전망합니다서울 소재 모 대학의 창업학과 교수는 한국은 스마트폰과 노트북을 두고 화장실을 다녀와도 물건을 도둑맞지 않을 정도로 무인 매장이 운영되기 좋은 문화를 갖고 있다라며 특히 젊은 소비자들 사이에선 점원의 눈치를 보지 않고 자유롭게 쇼핑을 할 수 있어 무인매장의 선호도가 증가하는 추세라고 진단했습니다.


한편무인매장 프랜차이즈들이 공격적으로 가맹점을 늘려가고 있는 사이 이에 대한 우려 섞인 시선도 존재하는데요한 경제학과 교수는 트렌드가 시시각각 변화하고 있는 만큼 인기 업종들은 반짝 유행에 그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지금까지 창업 시장에 부는 무인매장 열풍에 대해 알아봤는데요현재 무인화 사업에 대한 전망이 좋은 것은 사실이지만무인 관련 창업이 레드오션에 다다랐다는 경고가 나오는 만큼 창업 시 신중한 고려가 필요해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