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절약 전기 현금화에 돌려주기
시범사업 성공, 전력 소비 실제 효과
올여름 예비전력 부족 예상

연합뉴스,뉴스1
뉴스1

이른 장마와 폭염으로 선풍기·에어컨 등 냉방 가전제품 가동 시기가 빨라진 최근, 정부가 올여름을 알뜰하게 날 수 있는 전기료 절약 전략을 내놓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여름철 전력수급대책 기간 첫날인 지난 4일 ‘에너지 캐시백’ 사업을 전국으로 확대 시행한 것.

연합뉴스

‘에너지 캐시백’은 사업에 참여한 주변 아파트 단지나 가구에 비해 전기 사용량을 상대적으로 많이 줄인 경우, 절약된 전기사용량에 대해 현금 등으로 돌려받는 국민 에너지 절감 인센티브 프로그램이다.

단지의 경우 절감량에 해당하는 구간별로 20만 원에서 400만 원까지, 세대의 경우 절감량 1킬로와트시(kWh)당 30원의 캐시백을 지급받게 된다.

해당 프로그램은 지난 4개월간 세종, 나주, 진천 등 3개 지자체에서 시범 실시된 바 있으며 시범사업 결과 참여율, 절감 효과, 만족도 등에서 세대 평균 전력 소비 절감률이 14.1%에 달하는 성과를 보였다.

한전 에너지마켓플레이스

참여를 원하는 아파트 단지와 세대는 한전 에너지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지난달 6월에 더위가 이어지면서 전력 수요가 역대 6월 기준으로 가장 높았다.

6월에도 열대야가 발생했다는 점과 코로나 관련 거리두기 종료로 전기 사용량이 늘었다고 분석했다.

전기 여유분이 얼마인지를 나타내는 전력 예비율은 지난달 23일 10% 미만인 9%대를 기록해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문제는 남은 여름에 쓸 예비 전력이 가장 낮은 수준으로 준비될 것이란 예측이다. 정부는 오는 9월 8일까지를 여름철 전력수급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전력 수급 종합상황실을 꾸려 운영에 들어갔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산업부는 ‘에너지 캐시백’ 사업을 비롯해 전력수요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적정온도 26˚ C 지키기, ‘여름철 전기 절약 3·3·3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여름철 전기 절약 3·3·3 프로그램’은 7~9월 3개월간, 3가지 전기 절약 활동을 벌이고, 이를 통해 전년 동기대비 3% 전기를 아껴 쓰자는 프로그램이다.

3가지 절약 활동은 절약 실천, 이웃 홍보, 절감량 확인이다. 전기 사용량을 전년 대비 3% 줄이면 월 4시간의 봉사 시간을 인정해준다.

이 밖에도 산업부는 전력 유관기관에 “발전, 송배전 설비 등을 철저히 점검해 불시 고장으로 인한 전력 공급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가해 주기를 당부드린다”라고 전하는 등 일반 시민들과 공공기관이 손잡고 에너지 절약에 힘쓸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1
+1
3
+1
55
+1
6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56 전체 댓글

  1. 대기업공장같은곳에서는 전기 싸게 넣으면서 그놈의 전기부족타령?..
    우리나라 국민이 타 국가보다 덜 쓴다는 조사도 나왔다고..부족한게 아니라 기업들한테도 똑같은 요금받으라고., 원전없애서 적자라는 헛소리하지말고..

      • 그럼 외국에선 공장이 한개도 없겠네? 외국기업들이 우리나라 기업들 전기요금이 싸니까 우리나라에서 공장을 만들겠냐~!! 외국의 전기요금부터 알아보고 이런 소리를 해라~!!ㅉㅉㅉ

          • 공장을 세우는 이유는 인건비 뿐만이 아니라고 알고 있어..

            인건비 싼 국가에 공장 막 짓는다고 다되는 게 아니구, 교육 수준, 인프라 등등 종합적으로 지을 수 있는 최소한의 여건이 되어야 하고.

            자꾸 인건비가 비싸다, 전기세라고 싸게 유지해줘라 이런 건 기업의 입장에서는 이문을 더 남겨야 하니 기업 입장에서 당연한 주장이지.

            하지만, 일반 국민들이 그 돈 대신 내주는 건 당연하지 않지.

          • 내가 기업 재벌 총수면 그게 좋지.

            근데 전기세를 일반 국민에게 떠넘기지 않을 정도로 이문이 나지 않는 사업을 가지고 있다면.. 그건 좀비기업이야.

            제대로 장사를 못하고 경쟁력도 없는데 붙잡고 있는 거지. 이문을 못 남기니 자꾸 정부 로비해서 각종 세금 빼먹고 .. 다른 국민들한테 비용 떠넘기고..

            그러니까. 그 주장을 하는 개별 기업을 봐.

      • 어느 나라나 산업용 전기는 보통 수준보다 저렴하게 책정한다. 일거리가 있어야 밥벌이도 하지. 그리고 기업들에게 저렴하게 공급되는 것이 불만이라면 왜 전 정권때는 가만히 있었냐 ,?

    • 그저 좌파들은 윤정권흠 잡을려고 혈안이다 하지만 현실이 문정권때 잘못이 더크기때문 현실에 점점 노출되는것이다 국민들도 합심하여 전력아끼는데협조 해야될듯

      • 탕장 코앞 닥친 전력난에
        적극 소모 줄이기!!작전 동참!!전기 넉넉잖을 때 살았던 아나로그식으로 잘 대응하자
        더우면 씻고
        옷 시원한 재질입고
        부채적극 활용!
        에어컨대신 선풍기
        그것도 한 더위만
        건물 단열 잘 되면
        더위도 견딜만하고
        여름은 더워야 정상 어찌 춥게 지내려는 사람들 사고방식 바꾸자!!
        원전 망쳐놓고
        양산사저 밤조명이 환락가처념 조명! 다 꺼라!! 노인 둘이서 뭔 혈세낭비
        등목하고
        힘 남는데 부채 써!!!

    • 원전이 적자인 이유.
      전기를 계속 생산해서 버리기 때문임. 전기 저장장치 대형 ESS가 있다면 원전은 즉각 퇴출임. 그냥 태양광 발전과 조력발전 풍력발전으로 쓸만큼 저장할 기술이 없어서 원전 그 멈추면 재앙인 발전소를 돌리는것임. 남아서 버릴 지언정 모자르지 않게 하려고…

    • 무식하???기는 제발 모름 정책 ㄸㄱㆍ르기나 하던가??
      기업 망하면 너집 전기세 기ㅣㄱ정이 아나라 통으로 나라 스톱ㅇㄱ다
      알간??

  2. 어차피 전기 남아도 생산하는방식에 돈을 안들이면 전국민이 전기펑펑써도 되는데
    화석전기발전소없애고 친환경으로 비용안들이고 전기생산해내면됨. 화석발전소 대체할만큼 친환경발전량이 모자라다는게 함정이지 그것만해내면된다

  3. 재벌 발전소 전기요금 정상화
    비싸게 사주고 싸게 팔고
    재벌 발전소 전기요금 정상화
    산업 전기는 싸게 사용
    한전 5개 본리 됨
    1곳이 적자 4 곳이 흑자
    5개 분리되 서로 서로 지원 안됨
    한전 한굿데일때는 서로 서로 지원
    더 적자가 나는데 흑자는 성과금 잔치
    적자는 국민 세금 지원

  4. 국민을 거지로 아나. 더워 죽게 생겼는데 에어컨을 끄라는 거냐? 전기 아껴서 부자된 사람 못봤다. 그거 아껴 컵라면이나 사먹을 수 있겠냐?

  5. “대기업들이 전기요금 할인 혜택을 과도하게 누리고 있는 반면 중소기업들은 오히려 가정용 전기보다도 비싼 금액으로 전기를 사용하고 있다는 점도 지적됐다.”

    ” 지난 5년간 한전이 손해를 감수하고 50대 전력다소비 기업에게 제공한 요금혜택만 7조원이 넘어 그 부담이 중소기업과 일반 소비자들에게 전가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https://www.energy-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3367#_enliple

  6. 일본에 비슷한 정책 (절전시 포인트 적립)이 있는데 오히려 이것때문에 전기료 아끼려다 온열질환으로 사람잡는 케이스 여럿 보고됨… 우리나라도 나올거라고 생각되는대

  7. 더운 여름 애어컨 안키고 인센티브 받을 사람이 얼마나 있다고…
    뭐든 팔아 막울 심산이지…
    더운 여름에 국민들 에어컨도 맘대로 못틀고 살게 하는것도 정책이라고 만들고…
    이걸 포장해서 선동질이냐…

  8. 돌도안된 쌍둥이 키우는 부모인데 아이들 에어컨 안틀면 어떻게 생활하라는 건지… 복지부족하고 세금만 많이 걷어가는 대한민국 누가 무서워서 출산하겠어요? 진지하게 이민 고민중이네요.

  9. 평균 300~400키로와트 사용하면 1만원 안밬인데 그 돈 때문에 한여름 2달동안 쪄 죽을 수는 없지 않냐!
    조족지혈같은 꼼수는 안하면 좋것다!
    안그래도 더운데 더 열받게 하네!

  10. 여름에 26도 유지는 말도 안되는 소리같네요. 찜통더위에 쪄서 고생해보라는 말입니다. 거꾸로 가는 산으로 가는 현정부의 정책이 참 기가 막힙니다. 저건 전기 저만큼 안쓰면 안돌려준다는 말입니다. 한전력이 적자가 나니까 매꿀라고 하는 것이 눈에 다 보입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