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매출만 80억’ 회사 차리고 대박났던 여가수 “사실은요…”

’80억 CEO’ 수식어 붙은 현영
부담스러워 사업 지분 넘겨
현재 NFT 등 재테크 유튜브 활동

instagram@lovehyunyoung
MBC ’라디오스타’

방송인 현영이 25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80억 CEO’라는 수식어에 대한 부담감을 토로했다.

지난해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현영은 의류·뷰티 기업의 대표를 맡고 있다고 밝혔으며 80억 원이라는 연 매출을 과시했다.

그의 회사 대표 브랜드 ’허밍바이현영’으로 다양한 홈쇼핑에 소개되어 나름 인지도를 갖고 있다.

현영은 MC를 맡은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서 의류업체 대표로서의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의 사무실은 의류기업답게 수많은 옷이 가득 차 있으며 현영은 출근하자마자 쇼핑몰 후기를 찾아보고 의류 원단을 꼼꼼히 체크하는 등 CEO로서의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보였다.

이 방송에서 현영은 기존에 운영 중이던 브랜드 ’허밍바이현영’ 외에도 비욘세와 협업한 것으로 유명한 디자이너 박윤희 씨와 공동 브랜드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MBC ’라디오스타’

25일 ’라디오스타’에서 현영은 “정정하고 싶은 것이 있다“며 “지난해 ’라디오스타’에 나왔을 때 의류 사업 매출액 80억 원을 너무 흥분해서 경솔하게 얘기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기사가 나갈 때마다 ’80억 CEO’ 수식어가 붙어 너무 부담스럽다“면서 “밖에 나갈 때도 ’80억 CEO’처럼 하고 나가야 할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매출액 80억 원은 맞지만 의류 사업 지분을 넘기고 나왔다“고 이제는 회사의 대표가 아님을 설명했다.

MC 김구라는 “지분 넘기고 나올 때 돈은 많이 받았냐“고 물었고, 현영은 “괜찮았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youtube@현재 0원 – Zero Cash Right Now

현영은 최근 근황으로 유튜브를 시작했다고 알리며 “제가 유튜브를 시작했는데 신개념 재테크다. 자본 없는 0원인 분들 모이세요. NFT, 메타버스 등을 얘기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현영의 유튜브는 현영의 앞 글자 ‘현’과 재테크의 ‘재’를 결합해 이름을 만든 ‘현재 0원’으로 각종 재테크 정보와 함께 NFT(대체 불가능 토큰)에 대해 다루고 있다.

특히 해당 유튜브 채널은 아직 대중들에게 친숙하지 않은 주제인 ‘NFT 자산’에 대해 현영이 직접 도전하는 모습을 담아내 시청자들의 쉬운 이해를 돕고 있다.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한편 현영은 2020년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했을 당시 DJ 박명수가 “최고의 주가를 달리던 때보다 수입이 많냐“는 질문에 “지금 나는 새로운 현영을 만들어가고 있다. 하지만 연예 활동 전성기일 때 벌던 수입보다는 못 하다“라고 대답했다.

지금이 있기까지 “남모를 노력을 해왔다“라고 말한 현영은 실제로 일찍이 경제적인 부분에 관심이 많아 자산 관리를 위해 노력해왔으며 재테크 관련 서적도 발간해 베스트셀러에 오른 적 있다.

그는 2012년 봄에 네 살 연상인 금융업 종사자 남편과 결혼했으며 현재 1남 1녀의 자녀를 두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0
+1
2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