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직원들도 부러워한다는 대기업 복지 수준은요

SK하이닉스 레고랜드 개장전 3일간 대관
젊은 세대 감성에 맞는 복지 강화할 필요
이에 IT기업 선호도가 높아져

출처: SK하이닉스 제공, 연합뉴스
출처: SK하이닉스 제공

출범 10주년을 맞은 SK하이닉스가 ‘가정의 달’을 기념해 임직원과 가족들을 대상으로 파격 복지 제공에 나섰다.

SK하이닉스는 지난달 29일부터 3일 간 춘천에 위치한 레고랜드를 단독으로 대관해 ‘피크닉 데이를’ 열었다. SK하이닉스의 통 큰 행사에 직원과 직원 가족 1만명이 레고랜드를 방문하며 복지 혜택을 누렸다.

회사 측은 왕복 셔틀버스 및 기념품을 제공했으며 미취학 아동부터 초등학생 자녀를 둔 임직원에게는 옥스포드 블록과 학용품 세트를 선물로 줬다.

출처: 연합뉴스

SK하이닉스는 가정의 달 ‘피크닉 데이’에 이어 파격적인 복지를 발표하며 꿈의 기업으로 불리고 있다.

지난 4월 중순부터 2주 80시간의 근로시간을 충족한 직원들을 대상으로 매달 셋째 주 금요일에 유급휴무를 주는 ‘해피 프라이데이’ 제도를 시행 중이다. 또한 사무실 의자를 개당 250만원이 넘어 ‘에르메스 의자’라고 불리는 허먼밀러 제품으로 교체했다.

이외에도 200% 특별축하금 지급과 난임 시술 지원 등 출산 장려 등 복지 패키지를 제공 중이다.

출처: 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의 경쟁 기업들인 타 대기업들도 복지를 앞세워 임직원들의 편의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임직원 자녀들을 메타버스 사옥으로 초대하는 행사를 가져 자녀들이 부모님의 회사를 견학함과 동시에 퀴즈 풀이, 보물찾기도 즐길 수 있게 했다. 현대 자동차는 임직원과 가족, 친구 등 2500명에게 국제 어린이 마라톤 참가비용 전액을 지원했으며 영아기 자녀에게는 오감 놀이 세트 등 선물을 보냈다.

대기업이 가족 친화 경영에 정성을 쏟는 이유는 직원들의 애사심을 높여 인재 유출을 막기 위해서다. 특히 임직원 자녀에게 좋은 회사 이미지를 심으면 더 효과적이라는 의견이 있기 때문이다.

출처: 연합뉴스

더불어 최근 청년들의 기업 선호도가 기존 대기업들이 아닌 네이버, 카카오, 라인 등 IT 기업으로 변한 배경에는 젊은 세대의 감성에 맞는 복지제도가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대기업들은 새로운 복지 발굴이 시급한 과제로 떨어졌으며 국내 대표 기업인 삼성전자는 “사내 복지가 결혼과 육아 등 미래에 누릴 수 있는 것들이라 현재 누릴 수 있는 혜택이 적다”라는 지원 의견을 반영해 생활밀착형 복지를 강화할 것을 예고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