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배움카드로 꿈의 회사 직원이 되어 돌아온 수료생이 직접 멘토로 참여하는 UXUI 디자인 과정

패스트캠퍼스 김욱정PM이 말하는 UXUI 디자인 과정 교육후기

“수강생 여러분의 커리어 첫 걸음을 돕겠습니다.”
– UXUI과정 담당자 김욱정PM 인터뷰 

 
망망대해의 등대가 되어줄 패스트캠퍼스 메가바이트 스쿨

여러분들은 학교에서 어떤 학생이었나요? 에디터는 자습시간에 떠들다가 걸려서 혼나던 기억이 가장 먼저 떠오르네요. 그래도 어찌어찌 대학교에 갈 수 있었던 건 학교에서 중위권에 머물던 선배가 명문 대학교에 입학했다며, 스스로의 고3 생활을 돌아본 교내 잡지에 글을 보고 희망을 느꼈고, 노력했기 때문입니다.

먼저 길을 걸어간 선배가 있어서 그 뒷모습이나 발자국을 쫓을 수 있다면 그 길이 힘들어도 외롭지 않습니다. 이 길을 먼저 걸어간 사람의 흔적을 더듬으며 위안을 받기도 하고, 직접 대화 한번 나눠보지 않은 대상에게 정신적으로 의지하기도 합니다.

끝이 보이지 않는 터널은 무서운 장소지만, 어렴풋이 빛이 들어오는 터널은 그저 목적지로 가는 도중에 지나갔던 혹은 지나갈 길일뿐입니다. 그래서 패스트캠퍼스의 메가바이트 스쿨 교육과정은 현명한 방법을 제시합니다.

바로 해당 과정을 수료한 후 유명 디자인 컨설팅 회사 ‘V사’에 당당히 합격한 수료생이자 선배를 수강생들의 ‘멘토’로 강의에 참여하도록 했습니다.

Megabyte School : UXUI 디자인 과정의 운영을 담당한 김욱정 PM 과의 인터뷰를 통해 패스트 캠퍼스의 UXUI 과정의 운영하며 느낀 점과 해당 과정의 특징과 장점, 그리고 약간의 아쉬운 점까지 진솔하게 들어보았습니다.

취준의 기억을 되새기며 더 고민하는 기획자

Q. 어떤 목표로 강의를 기획하고, 운영하고 있나요?

A. 이제 커리어를 시작하거나 혹은 새로운 커리어로의 전환을 위한 준비과정에서 어려운 점은 나 스스로가 맞는 방향으로 가고 있는지, 그리고 잘 해내고 있는 것인지에 대한 혼란과 고민으로 힘들어하실 거예요. 항상 과정을 마무리하는 단계, 회고 단계에서는 제 취업 준비 시절이 떠올라요. 그때 진짜 필요한 게 무엇이었는지 마음가짐이 어땠는지를 생각하며 과정에 대한 고민을 해요. 그리고 수강생들을 위해 메가바이트 스쿨은 다른 수강생과 매니저, 멘토, 커리어 매니저가 함께 고민을 나누고 서로 도움을 주고받으며 앞으로의 발걸음을 내딛는 데 도움을 주는 게 목표입니다.

살아 숨 쉬는 실무현장을 강의실 안으로

Q. UXUI과정 강의에 대해 설명해 주세요.

A. 메가바이트 스쿨의 UXUI 디자인 과정은 기초부터 이론과 실습교육을 병행해 수강생들이 탄탄한 기반들 다지는 학습 기회를 제공합니다. 단순히 이론만 배우거나, 실습을 정해진 과정대로 수행하는 정도가 아니라 실질적인 현업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가질 수 있는 과정을 제공하기 위해 현직에서 뛰고있는 멘토진과 실제 현장과 동일한 흐름으로 진행되는 프로젝트를 진행합니다. 이 과정을 통해 현장에서 얻을 수 있는 생동감 넘치는 교육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개발사와 협업할 기회를 준다고?

Q. 강의를 기획하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 부분은?

A. UX 프로젝트, UI 프로젝트를 팀 프로젝트로 진행해 상호 피드백 등을 통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춘 교육 제공합니다. 독학이나 온라인 강의 등 혼자만의 노력으로는 가질 수 없는 ‘기업/개발사’와의 협업 프로젝트를 진행하는데, 이 프로젝트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타 직무의 업무가 무엇인지와 어떤 방식으로 진행되는지에 대한 특강을 진행합니다.

이 단계 이후에는 UXUI 디자이너, 프론트엔드 개발자, 백엔드 개발자가 한 팀을 이뤄 프로젝트를 진행해서 실제 웹 애플리케이션으로 결과물을 산출할 수 있고, 이 결과물을 추후 수강생의 포트폴리오에서도 메리트 있게 활용 가능합니다.
또 프로젝트 그룹은 기업과 1 대 1로 매칭되어 기획>디자인>개발>배포의 실제 프로세스를 경험합니다. 가장 기본적인 프로젝트의 주제 설정 단계에서부터 기업과의 싱크업 미팅을 통해 서로의 의견을 조율하는 데 이를 통해 기업은 문제를 해결하고 수강생들은 실무에 대한 경험을 쌓을 수 있어 양측이 윈윈하는 구조를 만들어냈습니다.

실무 경험으로 중무장한 강사진

Q. 강의에 참여한 강사진들은 어떤 분들인가요?

A. 과정 중 첫 프로젝트인 UX 프로젝트를 담당해 주신 가재덕 강사님께서는 프로젝트 단계마다 생생한 UXUI 디자이너 현직의 이야기를 함께 전달해 주셔서 수강생들이 실제 현업 트렌드는 어떠한지 UXUI 디자이너의 덕목은 어떤 것인지를 생생하게 알려주셨습니다. 그런가 하면 다른 한 분의 강사인 정을수 강사님의 경우 프론트엔드 개발자 출신이라는 점을 살려 개발과 디자인을 엮은 강의를 해주셨습니다. UXUI 디자이너에게도 필수 덕목인 CSS/HTML과 Figma를 연결해서 디자인 구현 실습을 진행해 주시는 덕분에 디자인을 하는 데 있어서 시야를 넓혀주셨습니다. 그리고 이 부분이 이후 개발자와의 협업에서도 큰 장점으로 작용했습니다.

그리고 이런 장점을 수강생의 실제 수업 만족도 평가에서도 찾을 수 있었습니다.

강사님이 직접 진행한 프로젝트를 보여주셔서 엄청 흥미롭게 봤습니다!! 너무 재밌었어요!  앞으로 나도 이런 일을 하게 되겠구나 하는 모습이 머릿속에 그려지면서 두근거리는 경험을 했어요! 혼자 프로젝트를 진행하거나 온라인 강의 수강만으로는 알 수 없었던 실무 프로세스를 경험해 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어요. 벌써 끝나가는 게 아쉬울 정도예요. 재밌다. UX뿐 아니라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이 좀 넓어지는 느낌이 들어요. 실제로 해보는 것이 정말 큰 차이라고 생각해요. 강사님을 통해 많은 지식과 경험 얻게 되었고 오늘 수업에서 각 조마다 세세하게 평가해 주셔서 도움이 많이 되었어요.

– 수업 만족도 평가 중   –

현직자의 귀환! 수료생 출신 멘토

Q. “성공적으로 과정을 마치면서 느낀 점과 기억에 남는 사람이 있다면 누구인가요?”

A. “먼저, 지난 과정에서 수강생으로써 수업을 받았던 수료생이면서, 동시에 이번 과정에 멘토로 참여한 분이 너무 고마워요. 해당 멘토는 지난 과정을 수료한 이후 유명 디자인 컨설팅 회사인 ‘V사’에 취업을 성공했습니다.  이 회사에는 메가바이트 스쿨에 애정을 가지고 강의 진행해 주시는 강사님도 많이 계시고, 수강생분들과 상담을 할 때도 항상 워너비 기업으로 많이들 얘기해 주셨던 곳이어서 더 감동을 받았습니다. 항상 강의에 열성적으로 참여하며, 좋은 성과를 보여주셨던터라 제가 다 뿌듯하더라구요. 취업 이후 멘토로도 참여하시며 이번 과정 수강생들에게 다양한 피드백과 직접 경험하며 얻은 팁을 공유해 주셔서 강의에 큰 힘이 되었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수료생들이 성공적인 취업 이후 메가바이트 스쿨의 멘토로 참여해 실제 경험을 나누고 가치 있는 시간을 함께하고 싶어요.
또 다른 한 분으로는 이번 수강생들 중에 과정 합격 발표 직후에 해외에서 한국으로 입국하셔서 과정 시작 2주간 자가격리를 하셔야 했던 수강생이 있었어요. 과정 초반에는 대부분 오프라인으로 진행되었어서 과정에 잘 참여하실 수 있을까 걱정이 많이 했지만, 매일 ZOOM으로 실시간 강의를 수강하시면서 과정을 따라와 준 덕분에 과정 참여는 가장 늦었지만 이번 수료생들 중 취업은 가장 먼저 하게 되어 너무 만족스러습니다.”

더 나은 다음을 위한 다짐

Q. “모든 과정을 마무리하면서 아쉬운 점은 없었나요?”

A. “UXUI 디자인 과정이었던 만큼 코로나로 인한 일부 온라인 전환이 아쉬워요. UXUI 과정에서 가장 현장감을 느끼고 실무 경험을 느낄 수 있는 부분이 조사 설계, 사용자 인터뷰 단계였습니다. 이 단계 때 수강생들이 하루에 수십 개의 포스트잇을 사용하여 설계하고, 여러 명이 한 강의실에서 동시에 인터뷰를 연습하시는 모습을 보면서 교육의 열기를 느꼈었지만 거리 두기 상황으로 이번 과정에서는 주로 조별로 강의장, 스터디룸에서 프로젝트를 진행하였어서 전체 수강생이 한 공간에서 서로의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공유하거나 상호 피드백하는 부분을 가지지 못한 점이 너무 안타까워요. 물론 ZOOM, 게더 타운 등을 통해서 서로 공유하고 논의하는 시간도 있었지만, 모두 모여서 진행하는 것보다는 소통이 적었던 것 같아 다음 기수가 진행되기 전에 개선 방안을 찾고 있어요.”

인터뷰를 마치며

든든한 강사진과 롤 모델이 되어줄 멘토진, 그리고 풍부하고도 실전적인 교육과정을 위해 고민하는 김욱정 PM을 직접 인터뷰하면서 메가바이트 스쿨의 UXUI 과정이 왜 훌륭한 수료생을 배출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 수료생이 다시 멘토로써 강의에 참가하게 되었는지도 알게 되었습니다. 인터뷰를 마무리하면서 김욱정 PM이 이렇게 말했습니다.

“새로운 커리어의 시작, 커리어 전환의 시작에 메가바이트 스쿨이 있다는 것을 생각하면서 더 퀄리티 있는 교육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패스트캠퍼스의 UXUI 디자인 과정을 통해 전환점을 만들고 싶은 분이라면?

지금 바로 자세히 보러가기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